default_setNet1_2

청와대, ‘시진핑 방한 하반기 연기’ 보도 “사실 아니다”

기사승인 2020.04.07  10:34:12

공유
default_news_ad1

청와대 관계자가 7일 “‘시진핑 주석 방한 하반기 연기’ 관련 보도 사실이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협의 중이고, 조기방한 사실에 변동이 없다”고 강조했다.

“정부가 상반기 중 성사시키기 위해 공들여 온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을 하반기 이후로 연기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6일 알려졌다”는 <조선일보> 보도를 겨냥한 것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조선일보가) 사실을 크게 왜곡해 유감스럽다”며 “올해 조기 방한 한중 정상간 (방문 문제는) 변화가 없고 코로나 상황을 지켜보면서 방한시기를 협의해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월 20일 문재인 대통령과 시진핑 주석은 전화통화를 통해 “시 주석의 올해 상반기 방한을 변함없이 추진하기로 하고 구체적인 시기는 외교 당국 간에 조율하기로” 합의한 바 있다.

시 주석은 지난달 15일 한국에 전문을 보내 한국의 ‘코로나19’ 상황에 대해 중국 정부와 인민을 대표해 위로를 전하고 ‘코로나19’ 발생 초기 중국이 어려웠을 때 한국이 위로하고 지원한 데 대해 감사를 표했다. 

이광길 기자 gklee68@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