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문 대통령, 정세균 총리와 첫 주례회동..‘경제.협치.혁신’ 방점

기사승인 2020.01.20  15:25:57

공유
default_news_ad1
   
▲ 문 대통령이 20일 정세균 총리와 첫 주례회동을 가졌다. [사진제공-청와대]

문재인 대통령이 20일 낮 12시부터 1시간 30분 동안 정세균 총리와 첫 주례회동을 가졌다고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이 전했다. 

정 총리는 ‘국민에게 힘이 되는 정부’를 국정운영의 주안점으로 삼고 △획기적 규제혁신과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을 통한 경제 활력 회복(경제 총리), △협치 모델을 활용한 사회 갈등 해소와 당·정·청 소통 활성화 등을 통한 국민통합 강화(통합 총리), △적극행정 문화 정착 등 공직사회 혁신(혁신 총리)을 앞으로의 국정운영 방향으로 보고했다.

정 총리가 또한 사회 갈등 해결을 위한 새로운 협치 모델인 ‘목요 대화’(가칭)를 운영하여 경제계·노동계·정계 등 다양한 분야와 폭넓은 대화를 나눌 계획이라고 보고했다. 문 대통령은 새로운 협치와 소통의 모델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답다.

문 대통령과 정 총리는 구체적인 규제혁신 방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누었다.

정 총리는 올해 빅데이터, 바이오·헬스, 공유경제 등 신산업 분야 빅 이슈 해결에 중점을 두고 적극적 갈등조정, 규제샌드박스 고도화 등 가용한 모든 역량을 동원할 계획임을 밝혔다. 또 규제혁파가 현장에서 성과를 내기 위해서는 공직사회 변화가 절실함을 강조했다.

이광길 기자 gklee68@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