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김연철 장관 17일 방미, '금강산관광 재개 협의하나?'

기사승인 2019.11.07  15:24:39

공유
default_news_ad1

김연철 통일부장관이 오는 17일 미국 워싱턴 D.C.에서 열리는 '한반도 국제평화포럼'(KGFP) 세미나에 참석을 추진하고 있어 금강산관광에 대한 미국과의 협의 가능성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통일부 대변인실은 7일 "'2019 한반도 국제평화포럼(Korea Global Forum For Peace, KGFP) 미국 세미나 기조연설 등 계기에 통일부장관의 미국 출장을 추진중"이라고 밝혔다. 

최근 북측의 금강산지구 남측 시설철거 요구에 대해 통일부는 직접 만나서 금강산관광 문제에 대한 회담을 갖자는 입장을 밝혀온 터라 김 장관의 이번 방미가 금강산관광 재개를 염두에 둔 미국측과의 협의를 위한 것 아니냐는 관측도 제기되고 있다.

"면담 인사 섭외 및 세부 일정은 조율중"이라는 통일부의 언급에도 불구하고 김 장관이 방미기간 중 폼페이오 국무장관 등 고위 인사와 면담을 추진하고 있다는 소식이 계속 흘러나오고 있다.

이승현 기자 shlee@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