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문 대통령, 유엔총회 참석차 22~26일 뉴욕 방문

기사승인 2019.09.13  13:29:55

공유
default_news_ad1

- 트럼프 미 대통령과 한미정상회담 조율

문재인 대통령이 제74차 유엔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22일부터 26일까지 뉴욕을 방문한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13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이번 방문 기간 중 문재인 대통령은 9월 24일 유엔 총회에서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을 면담하고, P4G(녹색성장 및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 정상회의 준비행사를 공동주관하며, 기후행동 정상회의에도 참석한다.

고 대변인은 또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한미 정상회담을 갖기로 했으며, 회담의 구체적인 일정은 청와대와 백악관 간에 협의 중에 있다”고 알렸다. “구체적인 의제를 말씀드릴 수 있는 단계는 아니다”면서도 “한반도의 평화 프로세스 또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저희 문재인 정부의 입장은 변함이 없다”고 했다. 

지난 9일 최선희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이 담화를 통해 ‘9월 하순 북미 실무협상 개최’를 제안했고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만남은 좋은 일”이라고 호응하는 등 “한반도 평화를 향한 거대한 톱니바퀴가 조금씩 움직이기 시작한 것이 아닌가”라고 기대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의 양자회담 여부에 대해서는 “지금 양자 정상회담이 몇 군데 진행되고 있는데, 그것은 최종 확정이 되면 유엔 총회 가기 며칠 전쯤에 구체적인 일정들을 다시 한 번 브리핑을 해드릴 것”이라고 피해갔다. 

이광길 기자 gklee68@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