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남북관계와 북미관계의 교착상태를 향해 공을 차다

기사승인 2019.06.07  23:47:50

공유
default_news_ad1

- ‘제9회 6.15산악회장배 체육대회’ 성료

‘남북공동선언 이행을 위한 제9회 6.15산악회장배 체육대회’가 6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서울 구로동 소재 영림중학교 운동장에서 열렸다. 이날 대회에서는 양심수후원회+6.15시민합창단, 범민련 남측본부, 통일뉴스, 민중당 관악위원회 등 5개 단체 4개 팀이 참가해 축구를 비롯해 피구, 농구 자유투, 단체줄넘기, 팔씨름, 이어달리기 등에서 자웅을 겨뤘다.

최근 남북관계와 북미관계에서 교착상태가 지속되는 가운데, 평소 산행을 통해 체력을 다져온 참가자들은 이 답답한 분위기를 날려 보내기라도 하듯 운동장에서는 공을 차고, 하늘로 뛰고 또 달렸으며 응원석에선 춤을 추고 고래고래 소리를 지르며 뜨거운 함성을 하늘로 내뿜었다. 이 열기에 이날 예보된 폭우도 경기 중에는 간간히 비를 뿌릴 뿐 본격적인 폭우는 잠시 미뤄야 했다.

이날 경기 6개 종목에서 ‘양심수후원회+6.15시민합창단’팀이 축구와 농구 자유투에서 1위를 했으며, 통일뉴스팀이 피구, 단체줄넘기, 팔씨름, 이어달리기에서 1위를 해, 두 팀이 공동우승을 했다. 민중당 관악위원회가 3위, 범민련 남측본부가 4위를 했다. 제9회 6.15산악회장배 체육대회를 사진으로 살펴본다. 

 

         개폐막식 장면

   
▲ ‘제9회 6.15산악회장배 체육대회’가 6일 영림중학교 운동장에서 열렸다. 이날 대회에서는 양심수후원회+6.15시민합창단, 범민련 남측본부, 통일뉴스, 민중당 관악위원회 등 5개 단체 4개 팀이 참가해 자웅을 겨뤘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개막식에서 참가자들이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부르고 있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폐막식에서 이날 공동우승을 차지한 ‘양심수후원회+6.15시민합창단’팀과 통일뉴스팀이 우승기를 함께 받고 있다. [사진제공-6.15산악회]

 

        경기 이모저모

   
▲ 2개 연합팀 대결로 벌어진 여자피구대회에서는 '통일뉴스+민중당 관악위원회'팀이 '양심수후원회+6.15시민합창단+범민련 남측본부'팀을 이겼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농구자유투에서 멋지게 공을 날리는 김미르 초등학생. [사진제공-6.15산악회]
   
▲ 하늘로 번쩍 날으며 공을 던져 노익장을 과시하는 박희성(85) 선생. [사진제공-6.15산악회]
   
▲ 단체줄넘기 경기에서도 '통일뉴스+민중당 관악위원회'팀이 '양심수후원회+6.15시민합창단+범민련 남측본부'팀을 이겼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이번에 신설된 팔씨름 대회. 여자 팔씨름. [사진제공-6.15산악회]
   
▲ 남자 팔씨름. 팔씨름에서는 남녀 모두 통일뉴스 선수가 1위를 했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남녀 각 2인씩 혼합으로 구성된 이어달리기 경기에서는 통일뉴스팀이 1위를 했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축구경기에 임하는 선수들의 모습이 진지하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누구 공?' [사진제공-6.15산악회]
   
▲ 축구경기에서 우승한 양심수후원회 선수들이 응원단의 환호를 받으며 나오고 있다. [사진제공-6.15산악회]

 

       운동장 이모저모

   
▲ 이날 대회에서는 각 팀이 대형 천막을 쳤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장외 천막은 장터를 방불케 했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양심수후원회와 민중당 관악위원회 간의 축구 결승전에서 양심수후원회 응원단이 멋진 율동을 보이고 있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장경욱 변호사 부자. 중학생 아들은 이날 축구경기에서 5골을 넣고 최고의 골잡이로 탄생했다. [사진제공-6.15산악회]
   
▲ 강담 선생님을 사이에 두고 강남순 부부, [사진제공-6.15산악회]
 
   
▲ 박희성 선생님을 사이에 두고 615시민합창단 단원들. [사진제공-6.15산악회]

 

 

이계환 기자 khlee@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