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북, 신형 러시아 여객기 구입 의향” [타스통신]

기사승인 2019.04.15  12:58:19

공유
default_news_ad1

‘북중 경제문화협력조약 70주년’을 맞아 북한을 방문 중인 세르게이 네베로프 러시아 국가두마(하원) 부의장이 “북한 측이 신형 러시아 항공기 구입 의향을 보였다”고 14일 밝혔다.

14일 평양발 <타스통신> 보도에 따르면, 네베로프 부의장은 이날 “북한 외무성과의 회동에서 우리는 민간 항공과 항공 안전 문제를 다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현재 양국 간에는 평양-블라디보스톡 항로가 열려 있다.

네베로프 부의장은 북한이 신형 여객기를 도입하면 러시아 뿐 아니라 북한을 오가는 중국을 비롯한 여타 국가의 여행객들에게도 이롭다고 강조했다. 또 “민간항공은 유엔 안보리 대북 요구에 걸리지 않으므로 이러한 대화는 유지되어야 한다”고 밝혔다.

<타스통신>에 따르면, 북한 고려항공은 러시아제 Il-18, Tu-154, Tu-204 항공기를 운용하고 있다. Il-18과 Tu-154는 국내선에, Tu-204는 러시아 블라디보스톡, 중국 베이징, 상하이, 선양 항로에 이용된다. 북한은 베트남 하노이, 러시아 부랴티야 공화국 수도 울란우데로 가는 항공편도 추진 중이다.

이광길 기자 gklee68@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