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태양절에 개업하는 평양 대성백화점

기사승인 2019.04.15  11:49:20

공유
default_news_ad1
   
▲ 평양 대성백화점이 14일 준공식을 갖고 태양절인 15일부터 개업한다. [캡쳐사진-노동신문]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회 위원장이 최근 현지지도에 나선 평양 대성백화점이 태양절을 맞아 14일 준공식을 갖고 15일부터 개업한다고 <노동신문>이 보도했다.

신문은 이날 준공식이 진행되는 대성백화점 외부 전경과 함께 여러 상품이 진열돼 있는 내부 사진을 공개하고는 "독특한 건축양식을 자랑하며 번듯하게 개건된 대성백화점에는 질좋은 갖가지 식료품과 가정용품, 학용품, 문화용품 등이 다양한 방법과 형식으로 특색있게 진열되었다"고 소개했다.

안정수 당 부위원장이 참가한 가운데 14일 열린 준공식에서 김명훈 경흥지도국 국장은 준공사를 통해 김정은 위원장이 "외부 형성안과 매 층별에 따르는 실내 형성안을 비롯하여 설계로부터 자재와 상품구입에 이르기까지 개건 공사에  필요한 온갖 조치들을 다 취해"주었다고 말했다.

신문은 "백화점이 상업봉사 뿐아니라 편의, 급양봉사도 인민들의 요구와 구미, 기호에 맞게 할 수 있는 종합적이며 다기능화된 봉사기지, 현대판 백화점으로 멋들어지게 꾸려짐으로써 구매자들의 편의를 최대한 보장하고 인민들의 물질문화생활을 높이는 데 이바지할 수 있게 되었다"고 강조했다.

"대성백화점은 태양절에 첫 봉사의 문을 열게 된다"고 했다.

이승현 기자 shlee@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