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북 김정은, 재일동포 자녀위한 교육원조비 등 보내

기사승인 2019.04.14  09:33:53

공유
default_news_ad1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회 위원장이 고 김일성주석 탄생 107돌을 맞아 재일동포 자녀들의 민주주의적 민족교육을 위해 2억2,400만엔(약 22억 6,48900만원)의 교육원조비와 장학금을 총련에 보냈다고 <노동신문>이 14일 보도했다.

김일성 주석과 김정일 국방위원장,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지금까지 165차례에 걸쳐 484억 4,373만 390엔(약 5,000억원)의 교육원조비와 장학금을 보냈다고 신문은 소개했다.

북한은 지난 1957년 국가예산 항목으로 ‘재일동포 자녀교육을 위한 교육원조비와 장학금’이라는 새로운 예산항목을 만들어 그해 4월 최초로 총련에 1억2,109만8,086엔을 교육비로 보냈으며, 이후 매년 ‘태양절’ 등 주요 국가 명절을 기해 교육원조비와 장학금을 보내고 있다.

이승현 기자 shlee@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