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해리스 미 대사, 외교.국방장관 잇따라 만나 ‘방위비’ 논의

기사승인 2019.01.28  19:27:20

공유
default_news_ad1

‘제10차 한미방위비분담특별협정’ 협상이 교착상태인 가운데,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가 28일 정경두 국방부 장관,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잇따라 예방했다. 

외교부는 “강경화 외교장관이 28일 오후 해리스 주한 미대사를 접견하여 한반도 문제 및 방위비 분담금 등 한.미 양국 관심사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차례에 걸친 한.미 간 협상에도 불구하고 방위비 분담금 총액을 둘러싼 입장 차이를 좁히지 못한 상태다.

지난 주 스위스 다보스포럼 계기에 강 장관은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을 만나 고위급에서 이 문제를 논의하려 했으나, 미국 연방정부 폐쇄(셧다운) 사태로 폼페이오 장관이 다보스포럼 참석을 취소하면서 회동이 무산됐다. 

해리스 대사는 강 장관 예방에 앞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을 예방하고 방위비 분담금 문제와 일본 해상자위대 초계기의 한국 해군 함정에 대한 위협 비행 문제 등을 논의했다. 

이광길 기자 gklee68@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