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NSC상임위, 김정은 위원장 방중 결과 등 논의

기사승인 2019.01.10  17:45:00

공유
default_news_ad1

국가안보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가 10일 오후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열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방중 결과 등을 논의했다.

NSC 사무처는 보도자료를 통해 “상임위원들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방중(1.7~10) 결과를 논의하고, 방중 결과가 북미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견인하는데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으로 평가하였다”고 전했다.

또한 “남북·북중·북미 간 고위급 교류와 비핵화 협상이 상호 선순환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노력을 지속 경주해 나가기로 하였다”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도 이날 오전 신년기자회견을 갖고 “김정은 위원장의 방중은 그냥 한마디로 말하자면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이 가까워졌다는 것을 보여주는 징후라고 생각한다”며 “제2차 북미 정상회담이 먼저 이루어지고 나면 그 이후에 김정은 위원장의 답방은 좀 더 순조롭게 추진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선순환 관계에 기대감을 표했다.

회의에서는 이외에도 한미 방위비분담금 협의와 관련한 진행상황을 점검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회의에는 NSC 상임위원장인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비롯해 강경화 외교부장관, 조명균 통일부장관, 정경두 국방부장관, 서훈 국가정보원장,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 노형욱 국무조정실장, 이상철 국가안보실 1차장, 남관표 국가안보실 2차장 등이 참석했다.

김치관 기자 ckkim@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