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北통신, 최선희 부상 ‘북·중·러 협상 참가’ 보도

기사승인 2018.10.05  09:19:59

공유
default_news_ad1

최선희 부상을 단장으로 하는 북한 외무성 대표단이 베이징과 모스크바에서 진행되는 북·중, 북·러, 북·중·러 협상에 참가하기 위해 4일 평양을 출발했다.

<조선중앙통신>은 4일 “외무성 부상 최선희 동지를 단장으로 하는 조선외무성 대표단이 베이징에서 진행되는 조(북)중쌍무협상과 모스크바에서 진행되는 조로(북러) 쌍무협상, 조중로(북중러) 3자협상에 참가하기 위하여 4일 평양을 출발하였다”고 보도했다.

7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의 방북을 앞두고 북한이 중국, 러시아와 양자 및 3자 협의에 나서는 모양이어서 주목된다.

최 부상이 폼페이오 장관의 방북에 맞춰 평양으로 돌아와 이번에 처음 방북하는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와 만날지도 관심사다. 비건 특별대표는 최 부상의 카운터파트로 알려졌다.

 

 

이승현 기자 shlee@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