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중 왕이, “한쪽이 융통성 보일 때 다른쪽이 강경해선 안돼”

기사승인 2018.05.17  14:25:11

공유
default_news_ad1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16일(현지시간) “한쪽이 융통성을 보일 때 다른쪽이 강경함을 보여서는 안 된다”고 충고했다. 

17일 중국 외교부에 따르면, 프랑스 파리를 방문 중인 왕이 부장은 이날 “(한)반도 핵 문제의 유래는  오래됐고 복잡하다 이 문제를 해결하려면 같은 방향으로 가야지 반대 방향으로 가서는 안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역사에서 이러한 교훈을 경험했다. 우리는 이같은 현상이 재연되는 걸 보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내가 강조하려는 건 현재 반도 정세 완화는 매우 어렵게 얻은 것이고, 조선(북한)의 주동적 조치는 충분히 인정받아야 하며, 미국을 비롯한 다른 나라들이 현재 나타난 평화의 기회를 소중히 여겨야 한다는 것이다.”

왕 부장은 “여러분 모두가 평화의 촉진자 후퇴자가 되어서는 안된다”고 촉구했다. 

이광길 기자 gklee68@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