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북측 예술단 태운 '만경봉-92호' 묵호항 도착

기사승인 2018.02.06  16:48:22

공유
default_news_ad1

- <박창술의 2018 평화 평창>140명 규모, 숙식장소로도 이용 예정

오는 8일과 11일 강릉과 서울에서 공연할 북측 예술단 본진을 태운 '만경봉-92'호가 6일 오후 5시 묵호항으로 들어왔다. 140여명 규모의 예술단이 탄 만경봉-92호는 이들의 숙식장소로도 이용될 예정이다.

   
▲ 오후 4시 42분 만경봉-92호의 모습이 보인다. [사진-통일뉴스 박창술 사진전문객원기자]
   
▲ 예인선을 앞세워 묵호항으로 들어서고 있는 만경봉-92호 [사진-통일뉴스 박창술 사진전문객원기자]
   
▲방파제 옆으로 만경봉92라는 이름이 선명하다. [사진-통일뉴스 박창술 사진전문객원기자]

묵호=박창술 tongil@tongilnews.com

<저작권자 © 통일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